> 축구 > 해외
'얼마나 화났으면'...교체되자 벤치를 발로 쾅쾅쾅! '휘둥그레' 힐이 말려도 분노 못 멈춰
출처:인터풋볼|2024-05-15
인쇄



로드리고 벤탄쿠르 입장에선 더 아쉬움이 크게 남는 날이었다.

토트넘 훗스퍼는 15일 오전 4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에 위치한 토트넘 훗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24시즌 프리미어리그(PL) 34라운드 순연 경기에서 맨체스터 시티에 0-2로 졌다. 이로써 토트넘은 승점 63에 머물며 남은 1경기에서 이겨도 4위 아스톤 빌라(승점 68)를 넘지 못해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진출에 실패했다.

엔제 포스테코글루 감독은 변칙 전술을 들고 나왔다. 미드필더만 4명을 두고 좌우에 손흥민과 브레넌 존슨을 배치하는 4-3-1-2, 혹은 4-2-2-2 포메이션을 가동했다. 라인을 내리고 수비를 하다 손흥민 혹은 존슨에게 공을 보내면 다른 측면에 있는 선수 한 명이 중앙으로 들어오거나 제임스 매디슨, 파페 마타르 사르가 중앙으로 전진했다.

벤탄쿠르는 피에르-에밀 호이비에르와 함께 후방을 보호하고 필 포든 등을 견제하는 임무를 맡았다. 전반 36분 경고를 받으면서 적극성이 떨어지긴 했으나 맨시티에 흐름이 넘어가지 않고 침투를 허용하지 않으면서 안정감을 더했다. 그러다 후반 6분 포든을 견제하지 못한 게 화근이 돼 엘링 홀란 득점까지 이어졌다.

포스테코글루 감독은 후반 10분 공격을 강화하기 위해 벤탄쿠르를 빼고 데얀 쿨루셉스키를 넣었다. 실수를 많이 범한 호이비에르도 있었도 포스테코글루 감독의 선택은 벤탄쿠르였다. 벤탄쿠르는 벤치로 간 뒤 의자를 발로 차고 의자를 던지고 소리를 지르며 화를 냈다. 교체가 된 것에, 또 자신의 경기력에 불만을 표하는 것처럼 보였다.



옆에 있던 브리안 힐만 난감해졌다. 벤탄쿠르를 위로했지만 그의 분노는 쉽게 식지 않았다. 결과는 맨시티의 2-0 승리였다. 토트넘은 UCL 진출에 실패하면서 고개를 숙였다. 벤탄쿠르는 아쉬움이 더했을 것이다.

영국 ‘풋볼 런던‘은 "벤탄쿠르는 불행했다. 전방 십자인대 부상을 끝내고 돌아온 벤탄쿠르는 미드필더에서 영향력을 행사했지만 어이없는 태클로 경고를 받았고 이로 인해 어려움을 겪었다. 좋은 모습을 보이다 팀이 실점을 하자 교체가 됐다. 벤탄쿠르는 벤치를 세 번 걷어찼고 옆에서 힐이 말렸지만 그는 멈추지 않았다. 벤탄쿠르에게 힘든 순간이었다"고 조명했다.

  • 야구
  • 농구
  • 기타
“문 좀 열어주세요” 오타니, 관중석 어린이에 세심한 팬서비스 화제
‘괴물 신인‘ 웸반야마, NBA 신인으로는 최초로 올 디펜시브 퍼스트팀에 선정
“문 좀 열어주겠어요? ”LA 다저스의 슈퍼스타 오타니 쇼헤이(30)가 어린이 팬을 위한 서비스가 화제를 모은다.일본 스포츠 매체 ‘풀카운트’는 22일 “오타니가 이례적인 요구로 ...
‘1540억’ 이정후 시즌 아웃되자, ‘8억’ 대체자 역대급 미친 활약…6경기 16타점→‘이 주의 선수’ 깜짝 수상
‘꼼수 유턴’ 이대성, 신의마저 저버렸다
메이저리그 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의 이정후는 예상치 못한 부상으로 안타깝게도 시즌 아웃이 됐다. 그런데 이정후의 대체자로 나선 빅리거 2년차 루이스 마토스(22)가 깜짝 활약으로 공...
'반바지 스타킹 스타일' 유니폼 파격 변신 노시환, '야구만 잘할 수 있다면...'
요키치도 꿇린 ‘팬들의 기도’
노시환이 반바지에 스타킹을 신은 듯 양말을 무릎 위까지 올려 신었다.한화 이글스 해결사 노시환이 파격적인 유니폼 변신을 시도했다. 한화 노시환은 21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
'눈을 뗄 수 없는 S라인' 반전 성숙미 뽐낸 전 걸그룹 멤버
'눈을 뗄 수 없는 S라인' 반전 성숙미 뽐낸 전 걸그룹 멤버
걸그룹 모모랜드 출신 주이가 반전 매력을 뽐냈다.주이는 최근 자신의 SNS를 통해 "여름 어서오고"라는 코멘트와 함께 형광색 수영복을 입은 사진을 공개했다.사진 속 주이는 반전 몸...
‘차기 발롱도르 후보’ 새로운 여친 공개...금발 미모+육감적 몸매로 화제!
‘차기 발롱도르 후보’ 새로운 여친 공개...금발 미모+육감적 몸매로 화제!
주드 벨링엄의 새로운 여자친구가 화제를 모았다.영국 매체 ‘더 선’은 “벨링엄의 여자친구인 모델 로라 셀리아 발크가 드레스를 입고 육감적인 몸매를 과시했다. 로라는 친구와 함께 마...
나나, 핫한 서머퀸 자태…전신타투 싹 지웠네
나나, 핫한 서머퀸 자태…전신타투 싹 지웠네
나나가 섹시한 비치웨어룩을 선보였다.그룹 애프터스쿨 출신 배우 나나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 장의 화보컷을 게재했다.공개된 화보 속 나나는 크롭탑과 숏팬츠 등 다양한 비치웨어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