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BA] 대학 무대 지배한 224cm 빅맨...서머리그 첫 경기부터 눈부신 활약으로 눈도장
출처:점프볼|2024-07-10
인쇄



이디가 서머리그에서 충격적인 첫선을 보였다.

멤피스 그리즐리스 서머리그 팀은 9일(한국시간) 미국 유타주 솔트레이크시티 델타 센터에서 열린 2024 솔트레이크시티 서머리그 유타 재즈 서머리그 팀과의 경기에서 95-97로 패배했다.

이날 경기는 서머리그라고 믿기 힘든 수준의 경기였다. 서머리그는 보통 NBA 1년차와 2년차인 신예 선수들과 팀을 구하지 못한 G리그 선수들이 참여하는 리그다. 유타와 멤피스는 1년차 신인과 2년차 선수가 팀의 주축으로 자리 잡은 상황이었다. 따라서 이날 서머리그 경기는 정규 시즌 경기라고 봐도 무방할 정도의 라인업이 맞붙었다.

유타는 2년차 키욘테 조지와 워커 케슬러가 출전했다. 두 선수는 유타의 핵심 선수라고 봐도 무방한 선수들이다. 여기에 2024년 NBN 드래프트 전체 10순위 코디 윌리엄스와 32순위 카일 필리포우스키도 출전했다.

멤피스는 2023-2024시즌 깜짝 데뷔하여 수준급 활약을 펼친 GG 잭슨 2세가 출전했다. 여기에 2023-2024시즌 멤피스에서 좋은 활약을 펼친 스카티 피펜 2세까지 참여했다. 또 다른 2년차 제이크 라라비아까지 포함된 로스터다. 멤피스의 로스터도 서머리그라고 보기 어려운 수준이었다.

가장 큰 관심사는 멤피스의 신인 잭 이디였다. 이디는 2024년 NBA 드래프트 전체 9순위로 멤피스에 지명됐다. 이디의 지명 순위는 다소 의외였다. 압도적인 신체 조건을 활용해 대학 무대를 지배했으나, 속도가 느리고, 3점슛을 쏘지 못하기 때문에 현대 농구와 어울리지 않는다는 의견이 지배적이었다. 이디의 지명 예상 순위는 15순위~25순위 정도였다. 멤피스가 이디를 9순위로 지명하는 반전을 일으킨 것이다.

이디는 2023-2024시즌 NCAA 대학 리그에서 평균 25점 12.2리바운드 2.2블록을 기록하며 시즌 내내 골밑을 지배했다. 사실상 대학 리그의 MVP라고 봐도 무방한 수준의 활약을 펼치고 NBA 무대에 입성했다.

이디의 공식적인 첫 경기라는 사실과 함께 상대 팀의 빅맨이 케슬러였기 때문에 관심이 더 몰렸다. 케슬러는 미국 국가대표팀에도 뽑혔던 선수로, 이미 NBA에서 수준급 빅맨으로 자리 잡은 선수다. 또 신체 조건을 활용한 골밑 수비에 장점이 있는 선수기 때문에 이디와 대결이 더욱 흥미로웠다. 이디의 골밑 경쟁력을 확인할 수 있는 너무나 좋은 상대였다.

그런 케슬러를 만나 이디는 완벽히 자신의 기량을 뽐냈다. 대학 시절 장점이 그대로 나타났다. 이디는 경기 초반부터 블록슛을 기록하며 골밑을 지켰고, 공격에서는 동료 가드들과 픽앤롤 게임을 통해 손쉽게 득점을 올렸다. 신체 조건을 활용한 스크린도 훌륭했다. 리바운드 사수는 명불허전이었다.

이디는 위기에서 팀을 구해내기도 했다. 종료 0.8초를 남기고 88-90으로 뒤진 상황에서 동료가 고의로 자유투를 실패했고, 이디가 이를 팁인슛으로 연결하며 승부를 연장으로 끌고 간 것이다. 비록 연장전에서 패배하긴 했으나, 이디의 버저비터는 이날 경기의 하이라이트였다.

결과적으로 너무나 훌륭한 데뷔 경기였다. 골밑 수비로는 NBA 최고 수준으로 평가받는 케슬러를 상대로 마음껏 공격과 수비에서 제 몫을 해냈다는 사실이 놀랍다. 케슬러는 상대 빅맨의 포스트업을 막는 수비로는 NBA 최고 수준의 빅맨이다. 그런 케슬러도 이디를 전혀 제어하지 못했다.

수비는 생각보다 더 좋았다. 대학 시절부터 골밑을 지키는 수비에 일가견이 있다고 평가받았으나, 이날 경기는 그 이상이었다. 약점으로 지적받던 순발력도 좋은 모습이었다.

이디의 최종 기록은 14점 15리바운드 4블록이었다. 케슬러는 10점 6리바운드 5블록을 기록했다. 이디의 판정승이었다.

많은 멤피스 팬은 드래프트 당시 이디의 지명에 당황했다. 센터가 필요한 것은 사실이었으나, 이디의 예상 지명 순위는 9순위보다 훨씬 낮았기 때문이다. 하지만 멤피스 수뇌부의 선택은 이디였고, 서머리그 첫 경기에서 이디는 자신의 진가를 뽐냈다. 관건은 정규 시즌이다. 이디가 정규 시즌에도 좋은 활약을 펼친다면, 멤피스 수뇌부의 선택은 신의 한수가 될 것이다.

  • 축구
  • 야구
  • 기타
‘1골 3도움’ 수원FC 안데르손, 6월 이달의 선수 수상
‘1골 3도움’ 수원FC 안데르손, 6월 이달의 선수 수상
한국프로축구연맹은 18일 K리그 공식 비디오게임 파트너 일렉트로닉아츠(EA)가 후원하는 6월 ‘EA SPORTS K리그 이달의 선수상’을 수상자로 안데르손(수원FC)을 선정했다고 ...
‘21살 군필’ 이영준, 유럽 도전? “정해진 게 없어 드릴 말씀이 없다”
‘21살 군필’ 이영준, 유럽 도전? “정해진 게 없어 드릴 말씀이 없다”
“아직 정해진 것이 없다. 그러다 보니 유럽 진출과 관련해선 드릴 수 있는 말씀이 없다.” 한국 U-23 축구 대표팀 스트라이커 이영준(21·수원 FC)의 얘기다.이영준이 7월 1...
"충격! 엔조 인종차별 '공개 지지'한 첼시 FW"…'엔조는 흑인 아이와 잘 놀아줘요' 강조→기괴한 사진→역풍 거세
첼시의 핵심 미드필더 엔조 페르난데스가 인종차별적 발언을 했다. 후폭풍이 거세다.아르헨티나 대표팀 선수들은 2024 코파 아메리카에서 우승을 한 후 버스 안에서 역겨운 노래를 불렀...
이하늬, 출산 후 더 물오른 미모…볼륨 몸매 눈길
이하늬, 출산 후 더 물오른 미모…볼륨 몸매 눈길
배우 이하늬가 섹시한 몸매를 뽐냈다.이하늬는 지난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간만에 날 좋은 날”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이하늬는 촬영장에서 다양한 포즈...
'카레이서와 이혼' 아옳이, 착 달라붙는 스윔수트 'S라인 몸매 자랑'
'카레이서와 이혼' 아옳이, 착 달라붙는 스윔수트 'S라인 몸매 자랑'
유튜버 아옳이(본명 김민영)이 늘씬한 수영복 자태를 자랑했다.아옳이는 17일 자신의 개인 계정에 "사람 없고 너무 좋(다). 안 알려주고 싶을 정도였는데, 디엠 많이와서 공유합니다...
맹승지, 또 비키니 셀카..한껏 자랑한 글래머 상체
맹승지, 또 비키니 셀카..한껏 자랑한 글래머 상체
개그우먼 맹승지가 비키니를 입고 아찔한 글래머 몸매를 뽐냈다.18일 최근 연극에도 출연 중인 맹승지는 자신의 소셜 계정을 통해 "3억 뷰 - 다 하길래"라는 글과 함께 근황을 담은...
  • 스포츠
  • 연예

www.7MKR.com

주의: 저희 사이트와 관련이 없는 광고를 통하여 거래하셨을 경우에 생긴 손실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Copyright 2003 - 판권 소유 www.7mkr.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