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상 최고 상남자' 된 할로웨이, 보너스만 무려 8억원 대박
출처:이데일리|2024-04-15
인쇄





역사적인 UFC 300 대회에서 종료 1초를 남기고 호쾌한 ‘버저비터’ KO승을 거둔 맥스 할로웨이(32·미국)가 보너스로만 무려 8억원을 받았다.

할로웨이는 지난 14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종합격투기 대회 ‘UFC 300’에서 최고의 주인공이 됐다. UFC 최고의 상남자를 가린다는 의미를 담은 ‘BMF 타이틀전’에서 챔피언 저스틴 게이치(35·미국)를 4라운드 4분 59초에 KO승을 거뒀다.

할로웨이의 오른손 펀치가 들어가는 순간 게이치는 고목나무 쓰러지듯 정신을 잃고 앞으로 고꾸라졌다. 그 순간 5라운드 종료를 알리는 버저도 함께 울렸다. UFC는 할로웨이의 펀치가 종료 1초 전에 들어간 것을 확인하고 KO승으로 공식 판정을 내렸다.

이날 경기를 위해 페더급에서 체급을 올린 할로웨이는 5라운드 내내 경기를 지배했다. 특히 1라운드 막판 뒤차기가 게이치의 얼굴에 적중한 것이 경기에 큰 영향을 미쳤다. 킥을 제대로 허용한 게이치는 코뼈가 골절되는 부상을 입었고 경기 내내 호흡에 심한 어려움을 겪었다.

할로웨이는 5라운드 종료 10여 초를 남기고 게이치에게 마지막 기회를 줬다. 가드를 내리고 한번 제대로 주먹싸움을 해보자는 것이었다. 할로웨이 입장에선 굳이 그럴 필요가 없었다. 이미 확실히 이긴 경기였다. 하지만 이 경기는 상남자들이 맞붙는 ‘BMF 타이틀전’이었다. 할로웨이는 팬들을 위해, 그리고 게이치를 위해 마지막 난타전을 제안했다. 누구보다 강력한 펀치력을 자랑하는 게이치에게 역전 KO패를 당할 수도 있었지만 결국 마지막에 주먹 불꽃을 터뜨린 쪽은 할로웨이였다.

할로웨이는 이 경기를 통해 많은 것을 얻었다. 일단 보너스를 2개나 받았다. ‘KO 오브 더 나이트’,‘ 퍼포먼스 오브 더 나이트’에 선정됐다.

데이나 화이트 UFC 대표는 이번 대회 보너스 상금을 30만달러로 올리겠다고 밝힌 바 있다. 할로웨이는 이날 승리로 BMF 챔피언 벨트, 공식 대전료 외 60만 달러, 약 8억3000만원에 이르는 부수입을 얻게 됐다. 패한 게이치 역시 ‘퍼포먼스 오브 더 나이트’에 함께 선정돼 30만달러 보너스를 챙겼다.

더불어 할로웨이는 선수로서 더 많은 옵션도 가지게 됐다. 할로웨이는 경기가 끝난 뒤 인터뷰에서 원래 체급인 페더급으로 내려가 현 챔피언 일리야 토푸리아(스페인)에게 도전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하지만 이번 승리로 할로웨이는 라이트급에서도 경쟁력이 있음을 증명했다. 추후 현 챔피언 이슬람 마카체프(러시아)에게 도전할 가능성도 열렸다. BMF 챔피언으로서 더 큰 경기에 나설 발판도 마련했다. 현지에선 올해 연말쯤 할로웨이가 코너 맥그리거(아일랜드)와 BMF 타이틀을 놓고 대결이 성사될 수있다는 전망이 나오기도 했다.

할로웨이는 경기 후 공식 기자회견에서 “개인적으로는 두 번째로 멋진 날이다”며 “첫 번째는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에서 리우의 왕(조제 알도)를 상대로 챔피언 벨트를 획득한 것이다. 오늘 승리도 그때와는 비교할 수 없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어 “게이치에게 감사를 전하고 싶다. 그는 이번 경기에서 얻을 것이 없었는데도 나와 경기를 받아줬다”며 “경기에 나가 이런 멋진 경기를 보여줬고 우리 둘 다 돈을 벌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할로웨이는 “마지막에 주먹을 주고 받았던 순간에 ‘바로 지금이야. 이게 BMF지’라는 생각을 했다”고 말한 뒤 “이제 ‘BMF’라는 뜻을 바꾸고 싶다. 내가 챔피언인 만큼 ‘Baddest Mother Fu**er(지구상 가장 못된 놈)’가 아닌 ‘Blessed Man Forever(영원히 축복받은 사람)’이라고 바꾸겠다”고 강조했다.

  • 축구
  • 야구
  • 농구
[오피셜] '이게 무슨 일' 12위 첼시를 6위로 만들었더니…포체티노 감독, 1년 만에 계약 해지
[오피셜] '이게 무슨 일' 12위 첼시를 6위로 만들었더니…포체티노 감독, 1년 만에 계약 해지
시즌 막바지 5연승으로 더욱 나아질 기대감을 안겼던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이 1년 만에 첼시와 결별한다.첼시는 22일(한국시간)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포체티노 감독과 상호 합의...
김민재+케인 도망쳐!...뮌헨 이해할 수 없는 도박 결정, '2부 강등' 감독 선임하기로
김민재+케인 도망쳐!...뮌헨 이해할 수 없는 도박 결정, '2부 강등' 감독 선임하기로
바이에른 뮌헨은 빈센트 콤파니 번리 감독을 데려오기로 결정을 내렸다.독일 스카이 스포츠에서 활동하며 독일 이적시장에 능통한 플로리안 플레텐베르크 기자는 22일 새벽(이하 한국시각)...
'김도훈호', 국내 소집 없이 내달 2일 인천공항서 모여 싱가포르로
'김도훈호', 국내 소집 없이 내달 2일 인천공항서 모여 싱가포르로
김도훈 임시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이 별도의 국내 소집 및 훈련 없이 인천공항에 모여 싱가포르로 떠난다.김도훈호는 6월 6일(이하 한국시간) 싱가포르(원정), 11일 중국(...
'눈을 뗄 수 없는 S라인' 반전 성숙미 뽐낸 전 걸그룹 멤버
'눈을 뗄 수 없는 S라인' 반전 성숙미 뽐낸 전 걸그룹 멤버
걸그룹 모모랜드 출신 주이가 반전 매력을 뽐냈다.주이는 최근 자신의 SNS를 통해 "여름 어서오고"라는 코멘트와 함께 형광색 수영복을 입은 사진을 공개했다.사진 속 주이는 반전 몸...
‘차기 발롱도르 후보’ 새로운 여친 공개...금발 미모+육감적 몸매로 화제!
‘차기 발롱도르 후보’ 새로운 여친 공개...금발 미모+육감적 몸매로 화제!
주드 벨링엄의 새로운 여자친구가 화제를 모았다.영국 매체 ‘더 선’은 “벨링엄의 여자친구인 모델 로라 셀리아 발크가 드레스를 입고 육감적인 몸매를 과시했다. 로라는 친구와 함께 마...
나나, 핫한 서머퀸 자태…전신타투 싹 지웠네
나나, 핫한 서머퀸 자태…전신타투 싹 지웠네
나나가 섹시한 비치웨어룩을 선보였다.그룹 애프터스쿨 출신 배우 나나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 장의 화보컷을 게재했다.공개된 화보 속 나나는 크롭탑과 숏팬츠 등 다양한 비치웨어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