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해외
'171km!' 리드오프 이정후, 2루타 작렬…5경기 연속 안타
출처:데일리안|2024-04-14
인쇄

 

이정후(26·샌프란시스코)가 시즌 2호 2루타를 터뜨리며 5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이어갔다.

이정후는 14일(한국시각) 미국 세인트피터즈버그의 트로피카나필드에서 펼쳐진 ‘2024 메이저리그(MLB)’ 탬파베이 레이스전에 1번 타자(중견수)로 선발 출전, 5타수 1안타 1득점을 기록했다.

안타 하나가 장타였다.

1회 첫 타석에서는 유격수 땅볼로 물러난 이정후는 3회에는 150km대 중반 강속구에 헛스윙 삼진으로 돌아섰다.

기다렸던 안타는 세 번째 타석에서 터졌다.

2-1 앞선 5회초 2사 후 타석에 들어선 이정후는 초구 볼을 고른 뒤 탬파베이 우완 선발 라이언 페피오트의 슬라이더(시속 143㎞)를 때려 우측으로 뻗어나가는 2루타를 만들었다. 타구 속도가 시속 171km에 이를 만큼 잘 공략했다.

시즌 두 번째 2루타로 5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이어간 이정후는 후속 타자 웨이드 주니어의 2점 홈런 때 홈을 밟아 시즌 6호 득점을 기록했다.

6회 1사 2·3루 찬스에서도 강한 타구를 만들었지만 유격수에 잡혀 병살 처리됐다. 10-1 크게 앞선 8회 마지막 타석에서는 내야 땅볼로 물러났다. 게임을 사실상 포기한 탬파베이는 투수를 내리고 야수를 마운드에 올렸지만 이정후는 안타를 뽑지 못했다.

시즌 타율은 0.250에서 0.246(57타수 14안타)으로 소폭 떨어졌지만, 5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이어갔다.

샌프란시스코는 홈런 5개 등을 묶어 탬파베이를 11-2 대파했다.

  • 축구
  • 농구
  • 기타
[오피셜] '이게 무슨 일' 12위 첼시를 6위로 만들었더니…포체티노 감독, 1년 만에 계약 해지
[오피셜] '이게 무슨 일' 12위 첼시를 6위로 만들었더니…포체티노 감독, 1년 만에 계약 해지
시즌 막바지 5연승으로 더욱 나아질 기대감을 안겼던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이 1년 만에 첼시와 결별한다.첼시는 22일(한국시간)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포체티노 감독과 상호 합의...
김민재+케인 도망쳐!...뮌헨 이해할 수 없는 도박 결정, '2부 강등' 감독 선임하기로
김민재+케인 도망쳐!...뮌헨 이해할 수 없는 도박 결정, '2부 강등' 감독 선임하기로
바이에른 뮌헨은 빈센트 콤파니 번리 감독을 데려오기로 결정을 내렸다.독일 스카이 스포츠에서 활동하며 독일 이적시장에 능통한 플로리안 플레텐베르크 기자는 22일 새벽(이하 한국시각)...
'김도훈호', 국내 소집 없이 내달 2일 인천공항서 모여 싱가포르로
'김도훈호', 국내 소집 없이 내달 2일 인천공항서 모여 싱가포르로
김도훈 임시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이 별도의 국내 소집 및 훈련 없이 인천공항에 모여 싱가포르로 떠난다.김도훈호는 6월 6일(이하 한국시간) 싱가포르(원정), 11일 중국(...
'눈을 뗄 수 없는 S라인' 반전 성숙미 뽐낸 전 걸그룹 멤버
'눈을 뗄 수 없는 S라인' 반전 성숙미 뽐낸 전 걸그룹 멤버
걸그룹 모모랜드 출신 주이가 반전 매력을 뽐냈다.주이는 최근 자신의 SNS를 통해 "여름 어서오고"라는 코멘트와 함께 형광색 수영복을 입은 사진을 공개했다.사진 속 주이는 반전 몸...
‘차기 발롱도르 후보’ 새로운 여친 공개...금발 미모+육감적 몸매로 화제!
‘차기 발롱도르 후보’ 새로운 여친 공개...금발 미모+육감적 몸매로 화제!
주드 벨링엄의 새로운 여자친구가 화제를 모았다.영국 매체 ‘더 선’은 “벨링엄의 여자친구인 모델 로라 셀리아 발크가 드레스를 입고 육감적인 몸매를 과시했다. 로라는 친구와 함께 마...
나나, 핫한 서머퀸 자태…전신타투 싹 지웠네
나나, 핫한 서머퀸 자태…전신타투 싹 지웠네
나나가 섹시한 비치웨어룩을 선보였다.그룹 애프터스쿨 출신 배우 나나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여러 장의 화보컷을 게재했다.공개된 화보 속 나나는 크롭탑과 숏팬츠 등 다양한 비치웨어를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