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국내
"내가 혼나더라도…확실히 지겠다" 이범호 감독은 '왜' 선두 독주 보이는데 질 걱정부터 했나
출처:스포티비뉴스|2024-07-10
인쇄





이범호 감독이 팬들에게 비판을 받더라도 ‘선택과 집중‘을 하겠다고 선언했다. 끌려가는 경기를 따라잡겠다고 무리하게 필승조를 끌어 쓰지는 않겠다는 얘기다.

이범호 감독은 후반기 첫 경기인 9일 잠실 LG 트윈스전을 앞두고 팬들에게 혼날 각오를 했다고 말했다. 그는 "후반기 계획은 ‘잘 버티자‘다. 선수들 컨디션이 나쁘지 않다고 생각한다. 시즌 초반하고 똑같다. 이기는 경기는 확실히 이기고, 지는 경기는 팬들께서 화가 나시더라도, 내가 혼나더라도 확실히 지겠다. 팀이 가장 중요하다. 1, 2점 차에서 좁히겠다고 (필승조)투수들을 쓰는 것은 조심스럽게 생각해야 한다"고 했다.

지난달 25일 사직구장에서 열린 롯데 자이언츠와 경기를 의식한 듯한 발언이다. KIA는 이 경기에서 4회초까지 14-1로 앞서다가 15-15 무승부에 그쳤다. 제임스 네일이 5이닝 9실점(4자책점)을 기록한 가운데 불펜투수 6명이 이어 던졌다. 이 과정에서 장현식이 3이닝이나 책임졌다. 휴식조에 속해 있던 최지민도 2이닝을 던졌다.

날씨의 영향까지 신경 써야 하는 7월이다. 9일 LG전은 원래 비로 정상 진행이 어려울 듯했으나 끝까지 날씨 문제가 없었다. 그래도 일기예보를 의식하지 않을 수 없다. 이범호 감독은 "비오는 날, 장마철이라는 점도 생각해야 한다. 만약에 다음 날 비가 100% 온다고 하면 오늘 쓸 수 있는 선수는 다 쓴다. 내일이 불확실하다면 조금씩 아껴가면서 써야 한다. 그렇게 2~3일 정도를 체크하면서 운영하려고 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물론 일기예보만 믿을 수는 없다. 그래도 확실히 이기는 경기를 하고 있다고 하면 이기는 운영을 해야 한다. 비슷하게 흘러갈 때는 어떻게 해야 우리가 이길 확률이 높을지 판단해서 밀고 나가야 한다. 그런 판단 미스만 없다면 후반기에도 우리 선수들이 충분히 잘해줄 거로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퓨처스 팀 투수들도 유심히 지켜보고 있다. 이범호 감독은 "지금 당장 컨디션이 좋아 보이는 투수는 없는 것 같다. 일단은 지금처럼 가야할 것 같다"면서도 "우리 언더 투수들이 있는데 상대 팀 중심 타선이 언더 유형에 약하다고 하면 3연전 앞두고 한 번 조정하는 방안은 생각해 보려고 한다. 상대 팀이 어떤 투수에 강하고 약한지에 따라 한두 명 정도는 바꿔가면서 할 생각이다"라고 말했다.



당장은 마무리 정해영이 빠진 자리부터 채워야 한다. 이범호 감독은 정해영이 후반기 두 번째 시리즈에도 복귀하기 어렵다고 설명했다. 그는 "열흘은 더 걸리지 않을까 싶다. 그쯤 맞춰서 준비하고 있다. 시간이 더 필요할 것 같다. 완벽히 됐을 때 올리는 게 우리 팀에도 좋다. 후반기가 중요하니까. 캐치볼하고 피칭했을 때 상태가 심하게 안 좋은 건 아닌데, 스스로 편한 마음이 들어야 불편하지 않게 던질 수 있기 때문에 며칠 늦추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대체 마무리로는 전상현과 최지민을 생각하고 있다. 이범호 감독은 "전상현 최지민을 뒤에 두고 8회 9회 어딜 맡길지 선택할 생각이다. 그 앞에는 김도규 장현식 임기영 등의 투수를 준비하려고 한다"고 설명했다.

이렇게 당분간은 선택과 집중을 통해 정해영의 부상 공백에 대처하고, 나아가 선두를 굳힌다는 것이 KIA의 구상이다. 그런 의미에서 9일 LG전은 이상적인 승리였다. 17안타를 몰아친 타선의 힘으로 11-4 완승을 거뒀다. 경기 전 언급한 주축 불펜 5명 가운데 김도규와 임기영만 기용하면서 힘을 아꼈다. 이제 공동 2위인 LG, 두산과는 4.5경기 차이가 됐다. 개막 후 경기 차가 가장 크게 벌어졌다.

  • 축구
  • 농구
  • 기타
‘1골 3도움’ 수원FC 안데르손, 6월 이달의 선수 수상
‘1골 3도움’ 수원FC 안데르손, 6월 이달의 선수 수상
한국프로축구연맹은 18일 K리그 공식 비디오게임 파트너 일렉트로닉아츠(EA)가 후원하는 6월 ‘EA SPORTS K리그 이달의 선수상’을 수상자로 안데르손(수원FC)을 선정했다고 ...
‘21살 군필’ 이영준, 유럽 도전? “정해진 게 없어 드릴 말씀이 없다”
‘21살 군필’ 이영준, 유럽 도전? “정해진 게 없어 드릴 말씀이 없다”
“아직 정해진 것이 없다. 그러다 보니 유럽 진출과 관련해선 드릴 수 있는 말씀이 없다.” 한국 U-23 축구 대표팀 스트라이커 이영준(21·수원 FC)의 얘기다.이영준이 7월 1...
"충격! 엔조 인종차별 '공개 지지'한 첼시 FW"…'엔조는 흑인 아이와 잘 놀아줘요' 강조→기괴한 사진→역풍 거세
첼시의 핵심 미드필더 엔조 페르난데스가 인종차별적 발언을 했다. 후폭풍이 거세다.아르헨티나 대표팀 선수들은 2024 코파 아메리카에서 우승을 한 후 버스 안에서 역겨운 노래를 불렀...
이하늬, 출산 후 더 물오른 미모…볼륨 몸매 눈길
이하늬, 출산 후 더 물오른 미모…볼륨 몸매 눈길
배우 이하늬가 섹시한 몸매를 뽐냈다.이하늬는 지난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간만에 날 좋은 날”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이하늬는 촬영장에서 다양한 포즈...
'카레이서와 이혼' 아옳이, 착 달라붙는 스윔수트 'S라인 몸매 자랑'
'카레이서와 이혼' 아옳이, 착 달라붙는 스윔수트 'S라인 몸매 자랑'
유튜버 아옳이(본명 김민영)이 늘씬한 수영복 자태를 자랑했다.아옳이는 17일 자신의 개인 계정에 "사람 없고 너무 좋(다). 안 알려주고 싶을 정도였는데, 디엠 많이와서 공유합니다...
맹승지, 또 비키니 셀카..한껏 자랑한 글래머 상체
맹승지, 또 비키니 셀카..한껏 자랑한 글래머 상체
개그우먼 맹승지가 비키니를 입고 아찔한 글래머 몸매를 뽐냈다.18일 최근 연극에도 출연 중인 맹승지는 자신의 소셜 계정을 통해 "3억 뷰 - 다 하길래"라는 글과 함께 근황을 담은...
  • 스포츠
  • 연예

www.7MKR.com

주의: 저희 사이트와 관련이 없는 광고를 통하여 거래하셨을 경우에 생긴 손실은 책임지지 않습니다.

© Copyright 2003 - 판권 소유 www.7mkr.com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