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야구 > 해외
"세상에!" 163.7㎞ 광속구에 본인도 놀랐다, "내가 본 최고의 구위" 적장도 감탄...DET 스쿠발 시즌 8승 성공
출처:스포츠조선|2024-06-10
인쇄


 

디트로이트 타이거스 1선발 타릭 스쿠발이 강속구를 앞세워 시즌 8승에 성공하며 생애 첫 사이영상을 향해 순항했다.

스쿠발은 10일(이하 한국시각) 코메리카파크에서 열린 밀워키 브루어스와의 홈경기에 선발등판해 6⅔이닝 동안 5안타 2볼넷 1사구를 내주고 삼진 10개를 빼앗으며 1실점했다. 디트로이트는 스쿠발의 호투를 앞세워 10대2로 승리했다.

최근 3경기 연속이자 시즌 10번째 퀄리티스타트를 달성한 스쿠발은 시즌 8승1패, 평균자책점 1.92를 마크했다. 올시즌 13경기에서 79⅔이닝을 던져 탈삼진 96개, WHIP 0.89, 피안타율 0.192.

아메리칸리그(AL) 다승 공동 2위, 평균자책점 3위, 탈삼진 3위, 투구이닝 9위, WHIP 1위, 피안타율 3위에 올랐다. AL 사이영상은 스쿠발을 비롯해 보스턴 레드삭스 태너 하우크(6승5패, 1.91, 84탈삼진), 뉴욕 양키스 루이스 길(8승1패, 1.82, 85탈삼진), 캔자스시티 로열스 세스 루고(9승1패, 2.13, 71탈삼진)의 4파전 양상으로 전개되고 있다.

2020년 메이저리그에 데뷔한 스쿠발은 작년까지 에이스와는 거리가 먼 투수였다. 한 번도 규정이닝을 채운 적이 없고, 커리어하이라고 칭할 시즌도 없었다. 다만 2022년 8월 왼쪽 팔 피로증후군으로 부상자 명단에 올라 작년 7월 복귀할 때까지 1년 가까이 쉬는 동안 상당한 기량 발전을 이룬 것으로 나온다.

그는 지난해 복귀해 15경기에서 80⅓이닝을 투구해 7승3패, 평균자책점 2.80, 102탈삼진, WHIP 0.90, 피안타율 0.199를 마크하며 에이스급 포스를 뽐냈다.

올해 개막전 선발 등판의 낙점을 받으며 1선발로 화려하게 시즌을 출발한 스쿠발은 제구력 뿐만 아니라 구속에서도 괄목할 만한 수치를 나타내고 있다. 100마일 강속구 투수로 자리매김한 것이다.

스쿠발은 이날 포심 직구 구속을 자신의 최고 기록인 101.7마일(163.7㎞)까지 끌어올렸다. 평균구속은 96.2마일. 여기에 주무기인 체인지업과 싱커, 슬라이더를 섞어 던지며 밀워키 타자들의 헛스윙율 40%나 유도해 냈다.

스쿠발은 올해 처음으로 100마일 강속구를 뿌리기 시작했다. 지난달 12일 휴스턴 애스트로스전에서 100.0마일 직구 2개를 뿌렸고, 5월 18일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전에서 100.2마일로 자신의 최고 기록을 세웠다. 이후 24일 만에 101마일을 넘긴 것이다. 3회초 밀워키 우타자 리스 호스킨스에게 던진 3구째 패스트볼이 101.7마일이 찍혔다. 바깥쪽 높은 스트라이크존으로 들어간 이 공은 파울이 됐다.

 

 

주목할 점은 스쿠발의 구속이 매년 빨라지고 있다는 것이다. 2018년 이후 포심 혹은 싱커의 평균 구속은 94.4→94.5→94.8→95.8에서 올해 96.7마일로 늘었다. 구속 증가를 주목해야 하는 이유는 평균자책점도 그에 따라 매년 향상됐기 때문이다. 2018년 5.63이었던 평균자책점은 4.34→3.52→2.80→1.92로 꾸준히 낮아졌다.

경기 후 스쿠발은 "스피드에 나도 정말 놀랐다. 강하게 던지려고 한 것은 맞는데 숫자가 생각보다 많이 나와 놀랐다"고 했다. 3회 호스킨스에 던진 3구째 패스트볼이 101.7마일이 찍히자 더그아웃에서도 웅성거리는 소리가 들렸다고 한다.

동료 투수인 케이시 마아즈는 스쿠발을 향해 활짝 웃으며 엄지를 치켜세웠고, AJ 힌치 감독은 "진짜 102마일을 찍은 것인지 궁금해서 더그아웃을 쳐다본 것 같다. 나도 크리스 페터 투수코치를 바라봤는데 ‘오, 세상에(Oh,God)‘라고 하는 표정이었다"고 전했다.

포수 제이크 로저스는 "(다른 직구와의)차이점을 말하기 힘을 정도"라고 했다. 이 공은 올시즌 구속 순위에서 피츠버그 파이어리츠 폴 스킨스의 101.9마일에 이어 2위에 랭크됐다.

상대 팻 머피 밀워키 감독은 "내가 지금까지 본 구위 중 최고다. 꿈틀거리는, 살아있는 공이었다. 그의 체인지업은 알도도 못칠 정도로 까다롭다. 패스트볼은 진짜 너무 좋더라. 마운드에 오르면 스스로도 느낄 것"이라며 혀를 내둘렀다.

  • 축구
  • 농구
  • 기타
[k1.preview] 부진 끝낼 절호의 기회...인천, '2G 무승' 포항 상대로 중위권 도약 노린다
[k1.preview] 부진 끝낼 절호의 기회...인천, '2G 무승' 포항 상대로 중위권 도약 노린다
인천 유나이티드가 포항 스틸러스를 상대로 중위권 도약을 노린다.인천은 23일 오후 6시 인천축구전용경기장에서 열리는 '하나은행 K리그1 2024' 18라운드에서 포항을 상대한다. ...
“벌금? 내가 내면 되지” 영앤리치 음바페의 인터뷰 거부 사태, 이번엔 다를까
“벌금? 내가 내면 되지” 영앤리치 음바페의 인터뷰 거부 사태, 이번엔 다를까
킬리안 음바페(레알 마드리드)는 과거 기자회견을 거부한 적이 있다. 유럽축구연맹(UEFA) 유로 2024에서는 다를지가 관심사다.영국 매체 데일리 스타는 “음바페의 순자산은 1억 ...
"제가 케인 옆에서 손흥민처럼 하겠습니다" 英 대표 공격수의 각오… 오히려 케인을 대체할 가능성 제기
올리 왓킨스가 해리 케인의 파트너로서 손흥민처럼 뛰겠다는 각오를 밝혔지만, 개러스 사우스게이트 잉글랜드 감독이 둘을 동시 출장시킬 가능성은 낮다. 오히려 케인의 결장시에는 왓킨스가...
이진, 민소매로 드러난 가녀린 팔뚝…세련미 넘치는 뉴욕댁
이진, 민소매로 드러난 가녀린 팔뚝…세련미 넘치는 뉴욕댁
그룹 핑클 출신 이진이 근황을 공개했다.이진은 6월 22일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별다른 멘트 없이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이진은 지인과 한 레스토랑을 찾은 모습....
김성은 결혼 발표 “행복한 가정으로 보답할 것”
‘미달이’ 김성은 결혼 발표 “행복한 가정으로 보답할 것” [전문]
연기자 김성은이 결혼을 깜짝 발표했다.김성은은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블랙 웨딩드레스를 입고 촬영한 웨딩 화보를 게재하며 결혼 소식을 전했다. 그는 “떨리고 설레는 마음으...
클라라, 핑크 트레이닝룩으로 ‘AI 인형’ 미모 과시…중국 박스오피스 점령
클라라, 핑크 트레이닝룩으로 ‘AI 인형’ 미모 과시…중국 박스오피스 점령
클라라는 AI 인형 같은 미모를 뽐내며 핑크 트레이닝룩 완벽하게 소화했다.방송인 클라라가 완벽한 몸매를 자랑하는 핑크 브라톱과 레깅스 트레이닝룩으로 주목받고 있다. 클라라는 지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