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축구 > 해외
[오피셜] '이게 무슨 일' 12위 첼시를 6위로 만들었더니…포체티노 감독, 1년 만에 계약 해지
출처:스포티비뉴스|2024-05-22
인쇄



시즌 막바지 5연승으로 더욱 나아질 기대감을 안겼던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이 1년 만에 첼시와 결별한다.

첼시는 22일(한국시간)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포체티노 감독과 상호 합의에 따라 계약을 종료한다"고 밝혔다. 포체티노 감독을 보좌했던 헤수스 페레스, 미구엘 다고스티노, 토니 히메네스, 세바스티아노 포체티노 등 코치 사단도 함께 첼시를 떠난다.

포체티노 감독은 "첼시 역사의 일부가 될 수 있는 기회를 준 구단 관계자에게 감사를 표한다. 첼시가 앞으로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와 유럽클럽대항전에서 전진하는 위치에 계속 머물길 바란다"라고 고별사를 전했다.

계약 해지에 동의한 로렌스 스튜어트 폴 원스탠리 첼시 디렉터는 "구단의 모든 구성원을 대표해 포체티노 감독이 이번 시즌 보여준 모습에 감사를 전했다. 포체티노 감독은 언제든지 환영 받으며 스탬포드 브릿지로 돌아올 수 있다. 미래에 좋은 일이 가득하길 기원한다"라고 인사했다.

예상 밖 결별이다. 포체티노 감독은 토트넘 홋스퍼에서 보여준 지도력을 바탕으로 지난해 여름 첼시에 정식 부임했다. 구단의 지원은 상당했다. 토드 보엘리 구단주는 올 시즌에만 콜 파머, 크리스토퍼 은쿤쿠, 모이세스 카이세도, 악셀 디사시, 니콜라스 잭슨, 로베르트 산체스, 로메오 라비아 등을 영입했다. 지난해 여름에만 선수 영입에 쏟아부은 돈이 4억 2,400만 파운드(약 7,363억 원)에 달했다.



포체티노 감독은 이를 잘 활용하지 못했다. 전반기 내내 선수 활용에 있어 비판이 따랐다. 선수들이 잘 뛸 수 있는 자리가 아닌 자신의 전술에 끼워맞춘다는 인상이 강했다. 그러는 사이 첼시는 반환점을 돌 때까지 승리보다 패배를 많이 기록하며 중위권에 머물렀다.

비판이 커지자 포체티노 감독은 선수단을 덮친 줄부상을 원인으로 꼽기도 했다. 지난 2월까지만 하더라도 포체티노 감독은 "최고의 선수가 없으면 좋은 결과를 보여주기 어렵다. 결과로 평가를 받아야 하지만 변수는 항상 존재한다"며 "7개월이 지난 지금까지 설명하고 또 설명하고 있다. 사람들이 듣고 싶어하지 않으면 별 수 없다. 그저 왜 이러는지 분석하지 않고 패배했다고만 비판한다"라고 불만을 토로했다.

실제로 첼시는 시즌 초반부터 많은 부상자로 고생했다. 기대를 모았던 영입생 은쿤쿠가 장기 부상으로 첼시 생활을 시작했고 카이세도, 리스 제임스, 바이아 등이 줄줄이 부상 병동에 이름을 올렸다.



그래도 점차 살아나는 모습을 보여줬다. 도중 하차가 거론되던 상황에서 카라바오컵 결승에 오르면서 반등 기미를 보여줬다. 비록 리버풀에 패하면서 부임 첫 시즌에 우승컵을 들어올리지 못했으나 변화의 출발점이 됐다. 영국축구협회(FA)컵에서도 준결승까지 진출했고, 프리미어리그에서도 시즌 종반부로 향할수록 안정감을 찾았다.

특히 파머를 공격 핵심으로 삼아 답답하던 모습에서 탈피하면서 종료 시점에는 리그 5연승 행진을 펼쳤다. 4~5월 딱 두 번의 패배만 기록했는데 프리미어리그 우승 경쟁을 했던 맨체스터 시티와 아스널이었다. 충분히 수긍 가능한 성적이었으며 막바지 연승 행보로 다음 시즌에 대한 기대감을 가질 수 있었다.



그런데 작별 소문도 없다가 갑작스런 계약 해지에 동의했다. 일단 성적 부진에 따른 경질은 아닌 것으로 보인다. 영국 언론 ‘텔레그래프‘는 "첼시와 포체티노 감독 사이에 악의 있는 마무리는 아니"라고 했다. 첼시는 후임 감독이 결정될 때까지 말을 아끼겠다고 밝혔다. 그럼에도 키어런 맥케나(입스위치 타운), 세바스티안 회네스(슈투트가르트) 등이 차기 사령탑 후보로 거론되고 있다.

  • 야구
  • 농구
  • 기타
배지환, 트리플A 재활경기에서 멀티히트 기록
WKBL 황지선 심판 국제무대 경험, 2024 FIBA U-18 여자 아시아컵 파견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의 배지환이 재활경기에서 멀티 히트 기록했다.구단 산하 트리플A 인디애나폴리스 인디언스에서 재활경기를 치르고 있는 배지환은 23일(한국시간) 빅토리필드에서 열린 ...
샌디에이고 김하성… 3시즌 연속 '두 자릿수' 홈런포
FA 된 탐슨, 골든스테이트와 결별 가능성 거론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샌디에이고 한국인 타자 김하성이 3시즌 연속 두 자릿수 홈런을 쳤다.김하성은 23일(한국시각) 미국 캘리포니아 샌디에이고 펫코파크에서 열린 밀워키와의 홈경기...
KBO, 야구 발전 위해 멕시코·쿠바와 교류-협력 확대 논의
새크라멘토, 몽크와 재계약 ... 4년 7,800만 달러
KBO 허구연 총재가 20일, 21일 이틀 간 멕시코프로야구리그(LMB) 커미셔너와 쿠바야구협회장을 만나 야구 발전을 위해 협력하고 친선 경기 추진 등 교류를 확대해 나가기로 했다...
이진, 민소매로 드러난 가녀린 팔뚝…세련미 넘치는 뉴욕댁
이진, 민소매로 드러난 가녀린 팔뚝…세련미 넘치는 뉴욕댁
그룹 핑클 출신 이진이 근황을 공개했다.이진은 6월 22일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별다른 멘트 없이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공개된 사진 속 이진은 지인과 한 레스토랑을 찾은 모습....
김성은 결혼 발표 “행복한 가정으로 보답할 것”
‘미달이’ 김성은 결혼 발표 “행복한 가정으로 보답할 것” [전문]
연기자 김성은이 결혼을 깜짝 발표했다.김성은은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블랙 웨딩드레스를 입고 촬영한 웨딩 화보를 게재하며 결혼 소식을 전했다. 그는 “떨리고 설레는 마음으...
클라라, 핑크 트레이닝룩으로 ‘AI 인형’ 미모 과시…중국 박스오피스 점령
클라라, 핑크 트레이닝룩으로 ‘AI 인형’ 미모 과시…중국 박스오피스 점령
클라라는 AI 인형 같은 미모를 뽐내며 핑크 트레이닝룩 완벽하게 소화했다.방송인 클라라가 완벽한 몸매를 자랑하는 핑크 브라톱과 레깅스 트레이닝룩으로 주목받고 있다. 클라라는 지난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