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우민 세계선수권 자유형 400m 금메달 ‘박태환 이후 13년만’
출처:데일리안|2024-02-12
인쇄


한국 수영 중장거리 간판 김우민(23·강원도청)이 세계선수권 남자 자유형 400m에서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이는 2011년 박태환 이후 13년 만이다.

김우민은 12일(한국시간) 카타르 도하 어스파이어돔에서 열린 2024 국제수영연맹 세계선수권대회 남자 자유형 400m 결승서 3분42초71에 가장 먼저 터치 패드를 찍었다.

압도적인 레이스였다. 특히 300m 지점을 통과할 당시 세계신기록 페이스를 선보였던 김우민은 막판 페이스를 끌어올린 호주의 일라이자 위닝턴(3분42초86)을 0.15초 차로 제치며 우승을 차지했다.

이로써 지난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 3관왕에 등극했던 김우민은 아시아를 넘어 생애 첫 세계선수권 금메달까지 따내며 다가올 2024 파리 올림픽에서의 활약을 기대케 했다.

중장거리 종목인 남자 자유형 400m에서 금메달을 딴 한국 선수는 2007년 멜버른, 2011년 상하이 대회에서의 박태환뿐이었다.

  • 축구
  • 야구
  • 농구
FA컵, '코리아컵'으로 변경... 올해부터 결승은 '단판승부'로
FA컵, '코리아컵'으로 변경... 올해부터 결승은 '단판승부'로
올해부터 대한축구협회의 'FA컵' 명칭이 '코리아컵'으로 변경된다. 진행 방식도 홈 앤드 어웨이였던 결승전이 단판 승부로 바뀐다.축구협회는 22일 "그간 잉글랜드 FA컵과 명칭이 ...
'흥민이형 조금만 기다려!' SON 특급 도우미, SNS에 복귀 암시
'흥민이형 조금만 기다려!' SON 특급 도우미, SNS에 복귀 암시
페드로 포로가 복귀를 암시했다.영국 '풋볼 런던'은 21일(이하 한국시간) "포로는 지난 주말 울버햄튼 원더러스와 프리미어리그(PL) 경기에서 부상으로 출전하지 못했는데, 그는 토...
'불화' 손흥민·이강인 화해에 축협 '반색'…"대회 우승처럼 기쁘고 흥분"
'불화' 손흥민·이강인 화해에 축협 '반색'…
대회 중 ‘주먹질 논란’으로 물의를 빚은 이강인(23·파리 생제르맹)이 영국 런던으로 찾아가 손흥민(32·토트넘) 한국 축구 대표팀 주장에게 사과한 것에 대해 대한축구협회가 반색했...
애둘맘 김빈우, 비키니 끈 내리고 아슬아슬 셀카 “남편이 MZ냐고”
애둘맘 김빈우, 비키니 끈 내리고 아슬아슬 셀카 “남편이 MZ냐고”
배우 김빈우가 완벽한 몸매를 뽐냈다.김빈우는 2월 22일 자신의 소셜 계정에 "엠제트(MZ)의 사진 찍는 법…이라고… 들었다… 남편이 너가 엠제트냐고 계속 묻네요. 발리여행"이라는...
오프숄더 원피스로 볼륨 뽐낸 미녀 변호사
오프숄더 원피스로 볼륨 뽐낸 미녀 변호사
변호사 겸 방송인 서동주가 섹시한 매력을 뽐냈다.서동주는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올렸다.사진 속 그녀는 오프숄더 원피스를 입었고, 그 와중에 뽀얀 속살과 글래머를 과시했다...
아이린, 군살 없는 매끈 수영복 몸매‥역시 여자들의 워너비
아이린, 군살 없는 매끈 수영복 몸매‥역시 여자들의 워너비
모델 아이린이 날씬한 몸매를 뽐냈다.아이린은 2월 21일 자신의 소셜 계정에 "Sun, Sand, the sea & me"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사진 속 아이린...
  • 스포츠
  • 연예